SEARCH

검색창 닫기
뉴스

'재난지원금 첨병' 소진공 직원들 "자연 속 거닐며 지친 마음 달래요"

'숲속 힐링교실' 프로그램 참가
조봉환 이사장, 현장 애로 청취

  • 연승 기자 yeonvic@sedaily.com
  • 2021-04-05 09:47:47
'재난지원금 첨병' 소진공 직원들 '자연 속 거닐며 지친 마음 달래요'
지난 2일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이 국립대전숲체원을 찾아 직원들과 함께 담소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소진공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스트레스를 받는 직원들의 마음 치유를 위해 ‘온드림 숲 속 힐링교실’에 참가한다고 5일 밝혔다.


‘온드림 숲 속 힐링교실’은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코로나19 극복에 기여한 의료진과 자원봉사자, 현장방역관계자 등을 위해 전국의 주요 숲에서 1박 2일 동안 진행하는 치유 프로그램으로, 소진공은 지난 3월 18일 칠곡을 시작으로 4월 1일 대전, 4월 8일 경북 영주 등 3개소에서 직원 총 60명이 참가하고 있다.


특히, 지난 1일부터 2일까지 소진공 직원 20명은 국립대전숲체원에서 숲트레킹, 일대일 심리상담 등 다양한 치유프로그램에 참가했으며, 이틀째인 2일에는 조봉환 이사장이 직접 현장을 방문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하고 현장의 어려움을 청취하는 시간도 가졌다. 조봉환 이사장은 “코로나19 극복에 기여한 단체를 위한 프로그램에 작년부터 코로나19 직접대출, 긴급재난지원금 집행 등으로 현장에서 고생하는 공단 직원들이 참여할 수 있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깨끗하고 조용한 숲체원에서 명상, 운동 등을 체험하면서 직원들이 힐링 할 수 있는 기회가 된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소진공 700여명의 직원들은 지난해 3월 진행한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대상 긴급경영안정자금 대출을 시작으로 3차례에 걸친 소상공인 재난지원금을 지원하고 있다. 현재는 4차 재난지원금인 ‘버팀목자금 플러스’의 신속한 집행에 나서면서 소상공인의 경영회복을 돕고 있다.



/연승 기자 yeonvic@

<저작권자 ⓒ 라이프점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팝업창 닫기